막걸리용 쌀 ‘한아름’ 계약재배
막걸리용 쌀 ‘한아름’ 계약재배
  • 김정교
  • 승인 2011.06.05 0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경남 등 3개 지역서 43ha 본격 재배

우리나라 대표 전통주인 막걸리를 빚는데 가장 적합한 벼 품종 ‘한아름’이 올해 본격 계약재배 된다.

농촌진흥청(이하 농진청)은 지난해 고품질 막걸리 생산 및 수출 확대를 위해 개발한 막걸리용 양조미 품종 ‘한아름’에 대해 농업인과 주류생산업체간 계약을 맺고 본격 재배에 들어간다고 5일 밝혔다.

이번 계약재배는 (주)국순당이 경남 사천시 서포복합영농조합과 22㏊를 계약한 것을 비롯해 사천 지역 38㏊와 전남 고흥군 동강면 지역 5㏊ 등 모두 3개 지역 43㏊에서 진행된다.

농진청은 이번 계약재배와 관련 앞으로 ‘한아름’ 재배기술에 대해서는 국립식량과학원 신소재개발과에서, 막걸리 양조기술에 대해서는 국립농업과학원 발효이용과에서 각각 기술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