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5월 전통주에 (유)대마주조의 ‘보리향탁주’ 선정
전남도, 5월 전통주에 (유)대마주조의 ‘보리향탁주’ 선정
  • 유태선 기자
  • 승인 2021.05.08 0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리 발효 막걸리로 진한 향과 걸쭉한 맛 특징

[대한급식신문=유태선 기자] 전라남도(도지사 김영록, 이하 전남도)는 7일 (유)대마주조(대표 정덕진)의 ‘보리향탁주’를 5월의 남도 전통주로 선정했다.

‘보리향탁주’는 전남지역 보리 특구인 영광에서 생산한 찰보리로 빚은 우리나라 최초의 보리 발효 막걸리다. 알코올 도수는 6%이며, 세 번의 발효 과정을 거쳐 제조해 알싸하면서도 부드럽고 뒷맛이 깔끔하다.

정덕진 대표는 “어머니로부터 법성토종주의 전통방식을 전수해 주류제조 방법을 정립하고 복원해 전통주를 계승발전시키고 있다”며 “대마주조에 오면 다양한 제품의 시음과 공장견학이 가능하고 보리홍보체험관에서 다양한 보리제품 시식과 막걸리병 수제비누 만들기 등 체험활동도 할 수 있다”고 말했다.

전남도 강종철 농식품유통과장은 “지역 농특산물로 만든 전통주 제조는 농산물 소비 촉진과 부가가치 창출로 일석이조의 효과가 있는 산업”이라며 “홍보·마케팅과 시설현대화를 통해 남도의 우수한 전통술을 즐기도록 판매망을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