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교육청, 지난해 ‘계약심사’로 34억 원 예산 절감
대구교육청, 지난해 ‘계약심사’로 34억 원 예산 절감
  • 김기연 기자
  • 승인 2019.01.09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5년간 주요 공사ㆍ용역ㆍ물품 등 계약 심사로 총 196억 원 예산 절감

[대한급식신문=김기연 기자] 대구시교육청(교육감 강은희, 이하 대구교육청)은 지난해 교육청과 산하 기관, 각급 학교에서 추진하는 주요 공사ㆍ용역ㆍ물품 구매 등 계약에 대한 심사로 총 34억 원 예산을 절감했다고 9일 밝혔다.

대구교육청은 지난 2014년 이 계약심사제도를 도입하여 타 시․도 교육청과 달리 운영의 투명성을 강화하기 위하여 감사담당공무원이 직접 계약심사를 수행함으로써 최근 5년간 총 196억 원을 절감하는 획기적인 성과를 거뒀다.

특히 지난해에는 공사 153건, 물품 101건, 용역 56건 등 총 310건, 2848억 원을 심사했고 그 결과 거래실례가격 및 각종 법정경비요율 미적용, 설계도서 오류․누락, 인건비 적용 시 법령위배사항 등 부적정 사례를 바로 잡아 총 34억 원의 예산을 절감했다.

‘계약심사제도’는 일정 금액 이상 사업의 입찰․계약 전 사업 기관(부서)에서 산출한 사업비 내역의 적정성을 심사해 지방교육재정을 효율적이고 투명하게 운영하기 위해 시행되는 제도이다.

대구교육청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속적인 계약심사를 통해 계약업무의 적정성과 투명성을 제고하여 예산 운영의 효율성을 제고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