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급식 조리실습 레시피] 치커리 사과 오리엔탈 무침
[학교급식 조리실습 레시피] 치커리 사과 오리엔탈 무침
  • 한진순 글로벌푸드아트수도직업전문학교 호텔조리과 교수
  • 승인 2019.11.08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진순 글로벌푸드아트수도직업전문학교 호텔조리과 교수
한진순 글로벌푸드아트수도직업전문학교 호텔조리과 교수

 

선정 이유
계절적인 식재료에 다양한 소스의 활용도를 높일 수 있다.

단체급식 조리 시 주의점  
오리엔탈 소스를 활용한 무침으로 배식할 때 채소 위에 뿌려주거나 배식 직전에 소스를 조금씩 넣어가며 무치는 것이 좋다. 
간장소스이기 때문에 미리 무쳐 놓으면 채소 숨이 죽어 맛과 모양이 좋지 않다.

 

▶ 조리과정

 

1. 치커리는 손질하여 3cm길이로 썬다. 
2. 사과는 껍질째로 채 썰어 설탕물에 담가 갈변을 방지한다.

 

 

 

 

3. 양파는 얇게 채 썰어 물에 담가 매운맛을 줄여준다.(중·고등학생:양배추로 대체 가능)   
4. 양념장을 만든다.
   (간장 15ml, 맛술 8ml, 설탕 10g, 식초 10ml, 매실청 10ml, 고운 고춧가루 약간, 실파 송송)
   ※ 대량 조리 시 야채를 버무리면서 소스로 간을 조절한다. 
      (미리 소스에 버무리면 치커리가 수분이 많이 생김)

 

 

5. 야채의 물기를 털고 양념장에 무쳐서 담아낸다. 
6. 통깨를 위에 뿌린다.

 

 

 

TIP
• 계절에 따른 채소를 활용한다. 고구마, 버섯류(팽이버섯, 새송이버섯), 무, 배추, 양배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