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출 경쟁력 높일 지자체별 우수 사례 선정
수출 경쟁력 높일 지자체별 우수 사례 선정
  • 정지미 기자
  • 승인 2020.07.02 2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식품부, ‘농식품 수출 우수 지방자치단체 경진대회’ 개최

[대한급식신문=정지미 기자]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 이하 농식품부)는 지난달 30일 ‘2020년 제1회 농식품 수출 우수 지방자치단체 경진대회’를 개최, 10개 우수 지자체를 시상했다고 지난 1일 밝혔다. 

이번 경진대회는 그동안 수출실적 등 정량지표 위주로 지자체를 평가했던 방식에서 벗어나 과제의 중요도·난이도, 정책의 창의성·전문성 및 다른 기관으로의 확산 가능성 등을 중점적으로 심사했다.

또한 과거 광역자치단체(9개 도)를 평가했던 것과 달리 기초자치단체를 포함한 모든 지자체의 보다 다양하고 현장감 있는 사례들을 발굴했다는 점이 특징이다.

전국 시·도 및 시·군 지자체 대상 접수 사례를 서면심사(예선)한 결과 총 10건(광역4, 기초6)을 선발했고 지난달 30일 경진대회(본선)을 통해 10건에 대한 순위 결정 및 시상을 실시했다. 

특히 예선을 통과한 10건은 온라인·모바일 국민투표(총 1만7200건)를 실시하고 그 결과를 심사에 반영함으로써 지자체가 추진한 다양한 농식품 수출지원 정책을 국민들에게 널리 알리고 국민이 직접 우수사례 선정에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경진대회 결과 대상(광역/기초, 상금 300만 원)에 충남도/김천시, 최우수상(200만 원)에 경북도/군산시·논산시, 우수상(100만 원)에 전남도·충북도/보성군·상주시·청도군 등이 선정됐다.

충남도는 수입국의 비관세장벽 해소를 지원해 인도, 인도네시아 등 동남아 신규시장을 개척하는 한편 베트남 로드샵을 공략하는 등 신선농산물 현지 바이어 중점 관리로 농산물 수출을 확대했다. 지난해 배 수출액은 3491만8000달러, 배 신규시장 수출액 97만 달러를 달성했다.

김천시는 샤인머스켓포도 수출전문단지 조성, 핵심 수출농업인 역량강화 교육, 신남방 집중 해외시장 개척 등을 추진하고, 김천형 수출 샤인머스켓포도 재배기술 매뉴얼 제작으로 규격화에 성공했다. 샤인머스켓포도의 수출량(수출액)은 지난 2017년 64톤(83만3000달러)에서 2019년 292톤(352만 달러)으로 성장했다.

농식품부는 10건의 우수사례를 사례집으로 발간해 공유·확산하고, 해당 지자체에 대해 농식품부 주관 수출지원사업 참여 시 우대하는 등 인센티브를 부여할 계획이다.

농식품부 박병홍 식품산업정책실장은 “코로나19 등 위험요인으로 글로벌 시장의 불확실성이 높아지는 가운데 수출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농식품부와 지자체 간 긴밀한 정책 협력이 필수적”이라며 “앞으로 경진대회를 매년 정례화해 기관 간 상호소통 및 벤치마킹 기회 확대 등 농식품 수출지원 정책을 더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