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워홈, 전국 800여 개 점포에 친환경 포장재 도입
아워홈, 전국 800여 개 점포에 친환경 포장재 도입
  • 유태선 기자
  • 승인 2020.10.27 18: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부터 전국 점포 일괄 적용, “‘착한 소비’ 동참”

[대한급식신문=유태선 기자] 아워홈(대표 유덕상)은 지난 19일부터 전국 800여 개 점포에 생분해성 비닐봉투를 도입했다고 27일 밝혔다.

최근 언택트 소비 확산으로 아워홈 점포의 테이크아웃 제품 판매량이 빠르게 증가함에 따라 일회용 포장재 사용량도 늘어났다. 이에 아워홈은 전국 매장에 생분해성 비닐 포장재를 신속히 도입하여 친환경 소비에 동참하기로 결정했다.

아워홈 친환경 비닐 포장재는 ‘생분해성 원료(EL724)’를 사용해 제작됐으며, 100% 자연 분해되는 친환경 소재다. 매립 시에는 180일 이내에 물과 이산화탄소로 100% 자연 분해되어 일반 가정에서도 재활용이 아닌 일반쓰레기로 버릴 수 있다.

아워홈 관계자는 “최근 환경 문제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커짐에 따라 친환경 소비문화 정착에 동참하기 위해 새로운 포장재를 도입했다”며 “앞으로도 사업 영역 전반에 걸쳐 친환경 가치를 제고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모색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