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교육청, 올해 학교텃밭가꾸기 사업 171교서 추진
경남교육청, 올해 학교텃밭가꾸기 사업 171교서 추진
  • 김기연 기자
  • 승인 2021.04.05 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담당자 연수, 찾아가는 텃밭 수업, 방문 컨설팅 등 지원

[대한급식신문=김기연 기자] 경남도교육청(교육감 박종훈, 이하 경남교육청)이 올해 ‘학교텃밭가꾸기’ 사업을 171개 학교에서 진행한다고 5일 밝혔다.

학교텃밭가꾸기는 학생들의 생태계 순환과 기후 변화에 관한 관심을 높이고, 동아리 또는 모둠 친구들과 텃밭을 함께 가꾸는 프로그램으로 올해에는 초등학교 84개교, 중학교 50개교, 고등학교 37개교 등 총 171개교에서 진행된다.

지난해 경남교육청이 진행한 학교텃밭 프로그램 모습.(사진제공=경남교육청)
지난해 경남교육청이 진행한 학교텃밭 프로그램 모습.(사진제공=경남교육청)

경남교육청은 5일 담당자 연수를 시작으로 △전문강사 파견 △컨설턴트 구성 지원 △정책연구 등을 시작했다. 원격으로 열린 연수에는 171개교 담당교사가 참석해 김도한 ‘도시농업기후변화연구소’ 대표의 학교텃밭 조성·관리를 위한 기본교육, 여수진 김해외동초 교사의 교과수업, 동아리활동과 연계하는 친환경 텃밭교육 등 주제 강연을 듣고 운영계획을 협의했다.

연수에 참석한 교사들은 작물을 키워 온라인마켓에 팔아 수익금을 기부하거나 학교 김장담그기 등에 활용하는 계획을 협의했다.

경남교육청은 이날 연수 외에도 경남환경교육원과 연계해 신청학교에 한해 전문강사를 파견, 모종 심기, 작물가꾸기, 천연살충제 만들기 등을 주제로 교당 약 10회에 걸쳐 학생 교육을 지원한다.

또한 올해 처음으로 텃밭 전문가와 텃밭 운영 고경력교사 8명으로 ‘학교텃밭 컨설턴트’를 구성하고 신청학교를 방문해 유기농 텃밭 운영, 토종작물 가꾸기, 계절별 텃밭 관리 등 학교 맞춤형 교육활동을 지원할 계획이다.

경남교육청 허금봉 기후환경교육추진단장은 “텃밭교육은 기후와 계절 변화에 따라 작물의 성장을 돌보는 1년 이상의 지속적인 교육활동”이라며 “텃밭의 작물을 키우며 우리 학생들의 환경인식도 함께 키워나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