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산 마늘쫑, 또 잔류농약 검출
중국산 마늘쫑, 또 잔류농약 검출
  • 김동일 기자
  • 승인 2019.03.21 1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약처, 판매중단 및 회수조치 나서

[대한급식신문=김동일 기자] 잔류농약이 초과 검출된 중국산 마늘쫑이 또 다시 회수조치 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 이하 식약처)는 수입식품판매업체인 ‘이랑 농업회사법인 주식회사’(경기도 성남시 소재)와 ‘농업회사법인 주식회사 한파밍’(경남 김해시 소재)이 수입‧판매한 중국산 ‘(신선)마늘쫑’에서 잔류농약 ‘프로사이미돈’이 기준(0.05㎎/㎏) 초과(3.89㎎/㎏, 3.94㎎/㎏) 검출돼 해당제품을 판매중단 및 회수조치 한다고 21일 밝혔다.

회수 대상은 수입일자가 2019년 2월 28일, 3월 4일인 제품이다.

식약처 관계자는 “관할 지방청에 해당 제품을 회수하도록 조치했으며, 해당 제품을 구매한 소비자는 판매 또는 구입처에 반품하여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