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더위 날릴 발효식초 활용 초음료 개발돼
무더위 날릴 발효식초 활용 초음료 개발돼
  • 유태선 기자
  • 승인 2020.07.22 1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농기원, 식초 제조 특허기술 산업체 이전

[대한급식신문=유태선 기자] 충북도농업기술원(원장 송용섭, 이하 충북농기원)은 지난 21일 식초 제조 특허기술에 대해 단양아로니아영농조합법인(대표 홍용식, 이하 단양아로니아)과 통상실시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시판식초는 보통 4~20% 정도의 초산을 함유하고 있어 바로 음용할 수 없고 적절하게 희석해야 하기 때문에, 현재는 약 0.5~1%로 초산함량을 맞추고 다양한 부재료를 넣은 초음료가 판매되고 있다. 

이에 충북농기원은 발효식초를 활용한 초음료 제작 기술을 개발했다. 

단양아로니아는 해당 기술을 이전받아 올해 시제품 생산 후 소비자 반응을 살피고, 내년 초여름부터 제품을 생산할 예정이다.

충북농기원 식품개발팀 엄현주 박사는 “이번에 이전하는 식초제조 특허기술이 현장에서 조기에 실용화 될 수 있도록 기술이전 교육 및 제품화 컨설팅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