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상(주) 청정원, 중소기업과 손잡고 상생협력 브랜드 론칭
대상(주) 청정원, 중소기업과 손잡고 상생협력 브랜드 론칭
  • 유태선 기자
  • 승인 2020.11.17 1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인 정신과 정통성으로 제품력 갖춘 중소기업과 동반성장 시스템 구축해

[대한급식신문=유태선 기자] 대상(주) 청정원(이하 청정원)이 중소기업 상생협력 브랜드 ‘푸드마크’를 론칭했다고 17일 밝혔다.

‘푸드마크’는 청정원의 노하우와 정직하고 착한 중소기업이 함께 손잡고 만든 식품전문브랜드다. 청정원은 제품력이 뛰어난 중소기업을 선정하고 중소기업은 청정원이 보유한 마케팅 노하우와 영업망 지원으로 판로를 확보할 수 있게 된다.

‘푸드마크’ 론칭을 통해 제품을 출시한 협력업체는 ‘풍국면(주)’과 ‘보승식품(주)’ 두 곳이다. ‘풍국면(주)’은 87년을 이어온 대구지역 국수 전문회사로 꾸준한 품질개발을 통해 2012년 국수 업계 최초로 HACCP 인증을 받았으며, 국수 완전자동화 생산 시스템을 구축했다. ‘풍국면(주)’은 이번 협력을 통해 ‘쫄깃한 풍국소면’을 선보였다. 

‘보승식품(주)’은 30년 전통의 돈육 전문 가공업체로 보승회관, 미쓰족발 등 프렌차이즈를 운영중이며, 전통의 맛을 계승하고 건강하고 안전한 식생활을 선도하는 강소기업이다. 이번 협력으로 ‘찰진순대’와 ‘맛있고 쫄깃한 편육’을 선보였다. 

대상(주) 푸드마크 담당 나윤배 팀장은 “‘푸드마크’는 청정원이 푸드 전문가로서 우수한 중소기업과 함께 성장하며 시너지를 발휘하면서도 소비자에게 더욱 좋은 제품을 제공하기 위한 깊은 고민과 노력을 통해 론칭하게 됐다”며 ”‘푸드마크’가 장기적으로 중소기업 성장에 도움이 되고, 식품산업 발전으로 이어지는 선순환 체계가 구축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