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로컬푸드 생산 및 판매기반 확대 위한 컨설팅 실시
경기도, 로컬푸드 생산 및 판매기반 확대 위한 컨설팅 실시
  • 유태선 기자
  • 승인 2021.04.08 1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내 농가 440곳과 직매장 3곳 대상...상품 관리, 재배 및 안전관리 요령 등

[대한급식신문=유태선 기자] 경기도(도지사 이재명)가 이달부터 로컬푸드 재배·판매 역량 강화, 새로운 사업방식 발굴, 로컬푸드 인식 개선과 가치 확산을 위한 컨설팅을 시작한다고 8일 밝혔다.

대상은 도내 농가 440곳(현장컨설팅 40곳, 조직화교육 400곳)과 로컬푸드 직매장 3곳이다. 로컬푸드 재배농가 1만6000여 곳 중 희망 농가와 직매장 60곳 중 활성화가 시급한 매장을 우선 선정했다.

주요 컨설팅 내용은 ▲로컬푸드 상품 관리와 마케팅 ▲농작물 재배·안전관리 요령 ▲소비자 신뢰 대책 등이다. 경기도와 한경대학교 산학협력단이 구성한 전문 컨설턴트 및 강사진이 농가·매장 운영 실태 정밀진단 후 발전전략을 제시할 예정이다.

올해는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기존 대규모 집합 실내교육 방식 대신 현장 방문 컨설팅·교육 위주로 진행된다. 경기도는 이번 교육 결과에 따라 추후 현장 컨설팅을 지속적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경기도 이해원 농식품유통과장은 “경기도 로컬푸드는 지난해 직매장 60곳에서 1만6411농가가 1689억 원의 매출을 기록할 정도로 성장했다”며 “이번 컨설팅이 로컬푸드 생산·판매 기반 확대와 지속적이고 안정적인 농가 소득창출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