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밥상 이야기 '목살오븐구이'
건강밥상 이야기 '목살오븐구이'
  • 충청남도청
  • 승인 2018.05.18 17: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목살오븐구이

“건강밥상 이야기” '돼지고기'

 

돼지고기 목살ㅣ소금구이, 보쌈, 주물럭용으로 적당하고 돼지 한 마리당 2.2㎏ 정도 나온다. 특히 여러 근육과 지방층으로 구성돼 풍미가 좋고 육질이 부드럽다.    

항정살ㅣ옛날 도축업자들은 다른 고기는 다 남에게 줘도 항정살 만큼은 자기가 먹었다고 한다. 마리당 200g 분량이 2점 정도 나오며, 옅은 핑크빛에 지방이 고루 퍼져있어 부드럽다. 볼살ㅣ‘뽈살’로 더 잘 알려진 부위로 ‘관자놀이살’이라고도 한다. 숯불에 구워 입에 넣으면 찐득하다고 할 만큼 진한 육즙이 나온다. 짙은 붉은색 고기가 쫄깃하면서도 부드러우며, 스페인에서는 스테이크로도 즐기는 별미 부위다. 꽃살ㅣ돼지 앞다리와 목살 사이에 있는 부위로 한 마리당 400g 정도 나온다. 쇠고기의 꽃등심처럼 지방이 전체 고루 퍼져있어 구울 때 지방이 전체로 퍼지면서 육즙과 풍미가 높아진다.

낙엽살ㅣ마치 낙엽처럼 생겼다하여 붙여진 이름으로 일명 ‘부채살’로도 불리며, 앞다리 어깨뼈 안쪽에 있는 살로 한 마리에 500g정도 나온다. 콜라겐 함유가 높은 힘줄이 살 한가운데 박혀있어 피부미용에 좋으며, 쫄깃하게 씹히는 감촉과 부드러운 고깃결이 일품이다. 사태ㅣ운동량이 많은 부위라 결이 거칠며 한 마리에 1.7㎏ 정도 나온다. 흔히 ‘민찌’라고 하는 분쇄육으로 적당하고 주로 장조림, 찌개, 수육용으로 쓰인다. 삼겹살ㅣ한 마리에서 5.9㎏ 가량 나오며 지방이 많은 게 흠이라 볼 수 있지만, 한국에서 가장 인기 있는 부위로 살과 지방이 겹겹이 층을 이루고 있어 삼겹살이라 부른다. 가브리살ㅣ부드럽고 끝 맛이 산뜻해 젊은 층과 여성들이 좋아할 만한 부위다. 등심 앞쪽 끝부분에 있으며, 한 마리에서 300g 정도 나온다.

 

목살오븐구이

▶재료 및 분량

돼지고기/목살(8.5㎏), 새송이버섯(1㎏), 노란파프리카(0.5㎏), 양파(1㎏), 된장(0.5㎏), 간장(0.2㎏), 유자청(0.3㎏), 설탕(0.1㎏), 다진 마늘(0.2㎏), 청주(0.3㎏), 다진 생강(0.1㎏), 후추(0.001㎏)

한우양념(소스) l 양파(1㎏), 된장(0.2㎏), 간장(0.2㎏), 유자청(0.3㎏), 설탕(0.1㎏), 다진 마늘(0.2㎏), 청주(0.3㎏), 다진 생강(0.1㎏), 후추(0.001㎏)

▶재료 준비

1. 양파(1㎏)는 믹서에 갈고 새송이버섯, 노란파프리카는 먹기 좋은 크기로 썰어준다.

2. 돼지목살은 키친타월 등으로 핏물을 닦아 갈은 양파에 20분간 재워둔다.

▶만드는 법

양념장(된장, 간장, 유자청, 설탕, 마늘,생강, 청주, 후추)을 목살에 버무린 후 새송이버섯, 양파(1㎏), 노란파프리카와 함께 오븐에 구워준다.

오븐 온도:250℃ 예열 15분, 200℃ 20분 굽기

 

건강밥상 쪽지 도토리

혈중 지질 농도를 37% 저하시키는 도토리는 체내 지방 대사를 개선하여 비만 억제에 탁월한 식품으로 알려져 있다. 또한 도토리 속 아콘산은 중금속 해독에 탁월한 효능이 있다.

특히 도토리묵은 포만감은 높여주고, 칼로리는 낮아 최고의 다이어트 음식이다.

여기에 떫고 쓴맛의 탄닌은 지방 흡수를 낮춰주고, 배설은 촉진시켜 비만 억제에 도움을 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